차별 신문고

따가운 시선으로 힘들어요 ㅠㅠ
작성자 : 허윤수   작성일 : 2022-05-20   조회수 : 1511
파일첨부 :

안녕하세요 저는 전동 휠체어를 타는 장애인입니다.

오늘은 너무 힘든하루였네요 ㅠㅠ

저는 전동휠체어를 타고 다니며 혼자 지하철로 직장을 출퇴근 하고 있습니다.

평소에도 출 퇴근을 할때면 사람들의 시선을 받곤 했는데요


최근의 지하철 시위로 인해 그 시선은 더욱 따갑기만 합니다.

지금은 동정을 넘어 분노와 혐오의 시선까지 더해지는 것 같습니다.

제 앞에서 대놓고 욕하시는 분도 있구요ㅠㅠ

 

저도 직장인으로서 지하철 시위로 인해 피해를 받았기에 그 심정이 이해되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모든 장애인에게 그 감정을 투사하거나 일반화시켜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그거야 말로 편견이자 차별이겠죠...

 

그리고 '이동권'은 단순히 지하철을 넘어 버스나 다른 교통수단, 음식점이나 건물에 대한 접근까지 생존에 필수적인 권리입니다.

비장애인이 겪는 잠깐의 불편함과 비교하지 말아주세요..




이전글 개선 바랍니다. 제발!
다음글 "저도 빨리 가고 싶어요" '제 이동권은 어떻게 보장받나요"